뉴스

VR 어드벤처 액션 퍼즐, 로스트케이브 3월 글로벌 출시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2-02 14:09:36

    산배가 개발 중인 3인칭 VR 게임 'Lost Cave'(이하 로스트케이브)가 오는 3월 중 전 세계에 서비스할 예정이다.

    '로스트케이브'는 게임 속 모험가가 되어 다양한 사물을 이용해 미로를 탈출하는 VR 어드벤처 액션 퍼즐 게임으로 게임의 주요 배경인 동굴을 통해 입체감과 위압감을 극대화하고, 동굴이 가진 어둡고 신비한 분위기로 이용자의 긴장감을 높인 작품이다.

    '로스트케이브'는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진행한 제5회 게임창조오디션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으며, 국내 최초로 애플워치용 게임을 출시하였고, 제한된 시야와 음향을 통해 공포감을 극대화한 게임 '딤 라이트'를 기어 VR 및 모바일로 선보였다.

    산베의 오범수 대표는 "2년 간 최선을 다해 준비해 온 로스트케이브가 오는 3월 정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새로운 재미를 위해 3인칭 VR 어드벤처 게임이라는 새로운 영역에 도전하게 되었고, 출시를 앞두고 있는 만큼,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개발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로스트케이브'는 3인칭 화면과 1인칭 화면 두 개의 시점을 변경하며 플레이할 수 있으며, 3인칭 화면으로는 모형이 살아 움직이는 듯한 경험을 할 수 있고, 1인칭 화면으로는 직접 게임 속 주인공이 된 듯한 경험을 할 수 있다. 또한, 2명의 캐릭터를 번갈아 가며 즐기는 협동 플레이도 게임이 가진 특징이다.

    '로스트케이브'는 오는 3월 글로벌 런칭을 진행할 예정이며,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간체), 독일어, 프랑스어 총 6개 언어로 지원, 스팀과 오큘러스를 통해 게임 이용이 가능하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805533?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