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지그재그, 디자이너 브랜드 부스팅 프로그램 화요쇼룸 오픈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4-07-08 09:15:03

    카카오스타일의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지그재그가 디자이너 브랜드 부스팅 프로그램 '화요쇼룸'을 오픈한다.

    지그재그는 격주로 2~3개의 디자이너 브랜드를 선정해 자체 제작한 콘텐츠와 함께 집중 조명하는 화요쇼룸 코너를 지난 6월 시작했다. 월요일 티징 페이지를 오픈하고, 화요일 정오부터 수요일 정오까지 전 고객에게 30% 쿠폰을 제공해 브랜드 홍보는 물론 구매 문턱까지 낮춘 것이 특징이다.

    1회차에는 디자이너 브랜드 '몽돌'과 '아위'를 조명했다. 기획전이 진행된 3일간(6월 11일~13일) 아위 매출은 전주 동기 대비 1023% 증가했다. 몽돌 역시 3일간 매출이 전주 대비 418% 증가했으며, 12일에는 지그재그 입점 이후 일 최고 매출을 기록하기도 했다. 2회차 참여 브랜드인 '바닐라니트'와 '제로스트릿'도 3일간(6월 17일~19일) 매출이 전주 대비 각각 156%, 278% 늘었다.

    화요쇼룸은 빠른 배송 서비스인 '직진배송'과 시너지를 내며 매출 효과를 극대화하고 있다. 두 번의 화요쇼룸 진행 시 직진배송 상품 매출은 일반배송 상품 매출보다 5배 이상 높게 나타났다.

    AI 개인화 추천 기술을 통해 고관여 타깃에게 상품이 노출될 수 있도록 브랜드별로 최대 4천만 원의 무상 광고비도 지원한다. 광고에 익숙하지 않은 디자이너 브랜드사가 효율적으로 광고를 집행하며 안정적인 매출을 내고 그 효과를 지속 이어갈 수 있도록 전문 컨설팅도 진행한다. 화요쇼룸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광고를 이어 가면서 1, 2회차 참여 브랜드의 6월 거래액은 5월 대비 최대 309% 신장했다.

    지그재그는 7월 8일부터 10일까지 세 번째 화요쇼룸을 진행한다. '로제프란츠', '솔트앤초콜릿', '인사일런스우먼'의 여름 상품을 주목도 높은 콘텐츠로 구성해 선보인며, 9일 정오부터 30% 쿠폰을 제공한다.

    카카오스타일 관계자는 "화요쇼룸은 3일간 진행하는 단기 프로모션임에도 직진배송과의 시너지, 광고 지원, 쿠폰 등으로 참여 브랜드 매출 상승효과가 극대화되면서 단 2회 만에 지그재그 브랜드패션 대표 기획전으로 주목받고 있다. 디자인과 퀄리티 우수성을 겸비하면서도 합리적인 가격으로 사랑받고 있는 디자이너 브랜드가 대중성까지 확보해 국민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470341?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