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소식

동서발전, 발달장애인 자립 카페‘발자취’개점 지원


  • 이재승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4-05-21 19:41:50

    ▲ 21일 울주군 울주도서관 내 울주갤러리카페 개소 기념식에서 관계자들이 손하트를 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남석열 동서발전 기획본부장(왼쪽 첫 번째), 천창수 울산시교육청장(여섯 번째), 홍성우 울산시 시의회 교육위원장(일곱 번째)©(사진제공=동서발전)

    울주도서관 내 카페에 커피머신, 제빙기 등 필요물품 지원

    [울산 베타뉴스=이재승 기자] 한국동서발전이 21일 오후 3시 울산 울주군에 위치한 울주도서관 내 ‘울주갤러리카페’에서 ‘발자취(발달장애인 자립을 위한 취업성공 프로젝트) 카페 2호점’개점식을 함께했다.

    ‘발자취 카페 프로젝트’는 동서발전이 울산시교육청, 사회적협동조합 찬솔과 함께 발달장애인의 사회·경제적 자립을 돕는 프로젝트이다. 동서발전은 ‘발자취 카페 2호점’에 커피머신, 제빙기 등 카페운영에 필요한 물품(약 1,800만원상당)을 지원하고 울산시교육청은 카페 장소를 제공했다. 사회적협동조합 찬솔은 발달장애인과 경력단절여성을 직원으로 채용해 카페 운영을 총괄할 예정이다.

    발자취 카페는 향후 지역 내 특수학교 및 일반학교 특수학급의 발달장애학생들이 음료제조와 고객응대 등 카페 운영에 필요한 직무 체험의 장으로도 활용될 계획이다.

    남석열 동서발전 기획본부장은 “발자취 카페 2호점이 울산 지역의 발달장애학생들이 자립할 수 있는 기회의 공간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지역 내 사회적 약자를 적극 지원해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이재승 기자 (press@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466933?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