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소식

강진군, 집단 휴진 대비 비상진료대책 상황실 운영


  • 방계홍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4-02-29 16:36:44

    ▲ 강진군청 전경 © 강진군

     강진군보건소 24시간 비상대응체계 유지

    강진군은 최근 불거지고 있는 의사들의 집단행동에 대비해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의사들의 집단행동이 본격화되면서 지난 23일 보건의료 위기경보 단계가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군은 집단행동 대비 비상대책을 수립하고 상황실 설치를 완료했다.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은 보건소장이 총괄하며 총 10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군은 지역응급의료기관, 강진군의사회 등 관련 기관과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하고 동향을 파악하고 있다.

    공공의료기관인 전라남도강진의료원은 평일 외래진료(내과, 정형외과)를 2시간 연장해운영 중이며, 병·의원, 약국의 진료 시간은 강진군청 홈페이지(누리집)에서 '문여는 의료기관 정보 수집 및 안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27일 현재, 전남대·조선대 병원, 화순 전대병원의 응급실은 이용이 어렵지만, 전남권역의 목포 한국병원 응급실은 이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베타뉴스 방계홍 기자 (chunsapan2@naver.com)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