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BTS·뉴진스’ 하이브,공정자산 5조 돌파…연예기획사 첫 대기업 반열 오르나


  • 박은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3-09-27 12:58:44

    주요 중견그룹 중 현대해상, 하이브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 기준 충족

    BTS와 뉴진스, 르세라핌 등 아티스트들이 소속된 하이브그룹의 공정자산이 5조원 이상으로 집계되면서 공시대상기업집단 기준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하이브가 공시대상기업이 되면 국내 연예기획사로는 첫 사례다.

    같은 기간 공정자산이 5조원을 코앞에 두고 있는 중견기업도 27곳에 달했다. 이는 지난해 말 24곳보다 3곳이 늘어난 수치다. 공정자산은 대기업집단 일반 계열사의 자산총액과 금융 계열사의 자본총액을 더한 것으로, 총액 5억원 이상인 기업은 공시대상이 된다.

    ▲ 현대해상화재보험과 하이브그룹의 공정자산이 각각 8조원과 5조원을 넘어서며 공시대상기업집단 기준을 충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하이브 사옥. ©연합뉴스

    27일 기업데이터연구소 CEO스코어에 따르면 올해 6월 말 기준 공시대상기업집단을 제외한 주요 중견그룹을 대상으로 공정자산 총액을 조사한 결과,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 기준(5조원 이상)을 충족한 집단은 현대해상(8조7천382억원)과 하이브(5조3천722억원) 등 2곳이다.

    하이브는 6월 말 기준 공정자산이 유지된다면 2024년에 처음으로 공시대상기업집단에 지정된다. 지배회사인 하이브의 자산총액은 지난해 말 3조5858억원에서 올해 6월 말 3조9984억원으로 11.5% 증가했다.

    여기에 6월 말 현재 공정자산 규모는 위버스컴퍼니가 5691억원, 빅히트뮤직이 3755억원,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가 1479억원 등으로 계열회사 16곳을 포함하면 총 5조원이 넘는다.

    현대해상은 지난해 금리 상승에 따른 보유채권의 가치 하락으로 공정자산 규모가 5조원 미만으로 감소했다. 하지만 올해 6월 말 기준 공정자산이 다시 8조7382억원으로 늘면서 공시대상기업집단 기준을 넘어섰다.

    이외에도 중견그룹에서 대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사례는 지속 증가 추세다. 올해 6월 말 중견그룹 중 27곳의 공정자산 총액이 4조원을 넘어 이를 뒷받침했다.

    지난해 말 기준 공정자산 총액이 3조 원대였다가 올해 6월 말 4조 원대로 성장한 곳은 ▷새로닉스 ▷동아쏘시오 ▷LIG ▷영원 ▷대명화학 등 5개다.

    범GS가(家)로 꼽히는 새로닉스는 계열회사인 엘앤에프의 자산총액 확대로 지난해 말 3조3361억원에서 올해 6월 말 4조4093억원으로, 반년 새 1조원 넘게 증가했다.

    동아쏘시오의 공정자산은 같은 기간 3조9315억원에서 4조1864억원으로, LIG는 3조9129억원에서 4조1525억원으로 각각 증가했다.

    반면 일진홀딩스 계열 일진은 조사 대상 중 공정자산이 6개월 새 가장 크게 감소한 곳으로 조사됐다. 일진의 지난해 말 기준 공정자산은 5조725억원에서 2조8645억원으로 2조 2080억원 줄었다.

    일진은 지난 3월 롯데에 일진머티리얼즈(현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등 8개사를 매각했고, 이에 따라 공정자산이 감소해 올해 공시대상기업집단에서 제외됐다.


    베타뉴스 박은선 기자 (silver@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