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롯데건설, 전남대·충북대 대상 1:1 멘토링 현장실습..지역인재 채용 활성화 나서


  • 유주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6-29 00:10:39

    ▲ 롯데건설이 메타버스 플랫폼 ZEP(일명 엘리크루트타운)을 활용해 전남대 및 충북대 ‘현장실습 학기제’ 실습생들과 협약식 및 멘토링 교육을 실시했다. ©롯데건설

    [베타뉴스=유주영 기자]  롯데건설(대표이사 하석주)은 지난 24일 전남대 및 충북대와 ‘현장실습 학기제’ 운영을 위한 산학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방거점 국립대를 대상으로 현장실습 학기제를 운영해 지역 인재 채용을 활성화하고, 지역 전문인재 양성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이번 협약으로 롯데건설은 ▲각 대학교와의 현장실습 학기제 운영, ▲취업 연계(입사 지원 시 서류전형 면제 혜택 제공)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모델 구축 등을 실행할 계획이다.

    대상자는 전남대학교 토목공학 전공과 충북대학교 안전공학 전공 3~4학년으로, 각 대학교 현장실습 지원센터 추천을 받아 선정했다. 선정된 대상자들은 여름 계절학기(4주간) 동안 롯데건설의 건설 현장에서 1:1 멘토링을 통해 직무 관련 현장 실습을 통해 전문 인재로서의 현장경험을 쌓을 예정이다.

    현장실습에 앞서 지난 24일 메타버스 플랫폼인 ZEP(일명 엘리크루트타운)을 활용해 롯데월드타워를 배경으로 한 가상 세계에서 협약식을 진행했다. 또한, 선정된 대학생을 대상으로 회사 소개와 직무 및 채용정보 소개, 현장 멘토와의 멘토링 교육 등의 시간을 가졌다.

    롯데건설은 지방거점 국립대를 중심으로 한 지역 대학과의 지속적인 산학 관련 교류를 확대해 인재 발굴과 일자리 창출의 기회를 마련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 현장실습 학기제 운영으로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를 확보하고, 실무 능력을 강화한 맞춤 인재를 양성하는 것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전국에 있는 지역 사업장에 우수한 인재를 투입함과 동시에 지역과 상생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을 통해 ESG 경영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유주영 기자 (boa@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