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경북

경주시 공공배달앱 ‘달달’ 10일부터 서비스 개시


  • 서성훈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5-09 23:13:19

    경주시가 추진해 온 민·관협력형 공공배달앱 ‘달달’이 10일부터 공식 서비스에 들어간다.

    앞서 시는 코로나19로 배달음식 주문 등 배달앱 사용이 늘어남에 따라, 기존 민간 배달앱의 높은 중개수수료로 지역 소상공인이 어려움을 겪는다고 봤다.

    이에 시는 지역 앱 개발업체 ㈜달달소프트(와 함께 수수료를 획기적으로 낮춘 공공배달앱 개발에 착수해 성공적인 ‘배달앱’ 개발에 이르렀다.

    서비스가 공식 개시되는 10일부터 구글플레이나 앱스토어에서 ‘달달’ 또는 ‘달리는 달팽이’를 검색하면 앱을 내려 받을 수 있다.

    특히 경주페이 온라인 간편결제 시스템과 연계되며, 기존과 동일하게 10% 캐쉬백도 적용된다.

    또 많은 ‘달달’ 앱 가맹점이 5~10%의 자율할인에 동참하고 있어, 서비스 이용자는 최대 20%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가맹점은 배달음식을 비롯해 농산품, 꽃배달 등 매우 다양하다.

    주낙영 시장은 “공공배달앱 ‘달달’은 기존 민간 배달앱에 비해 획기적으로 낮은 1.8%의 중개수수료가 적용되는 착한 배달앱으로 가맹점주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어려운 시기에 소상공인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많은 시민들이 ‘달달’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한편 ‘달달’ 서비스 개시를 기념해 한국수력원자력(주) 후원으로 황금열쇠, 아이패드, 무선청소기 등 3000만원 상당의 경품 이벤트도 진행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달달’ 앱 공지사항에서 확인하면 된다.


    베타뉴스 서성훈 기자 (abc@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6417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