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소식

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 직원 코로나19 확진…26,27일 사업소 폐쇄


  • 김성옥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1-26 12:24:51

    상하수도사업소 이틀간 폐쇄 ... 사업소 직원 전수검사 실시(사진제공=김포시)

    [경기 베타뉴스=김성옥 기자]김포시는 26일, 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이하 사업소)에 근무하는 직원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확진자 발생 통보를 받은 즉시 김포시는 사업소 방역소독을 완료하고 26일과 27일 양일간 사업소를 폐쇄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사업소 근무자 전원에 대해 검사를 실시하고 필수인력(정수 및 수질관리 인력)을 제외한 근무자 전원은 자택에서 대기하도록 조치했다.

    김포시보건소는 "상하수도사업소의 경우 외부인의 출입이 엄격하게 통제되고 있어 근무자 외 접촉자의 수는 많지 않을 것"이라며 "A씨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자가격리 또는 검사 후 출근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포시 고촌읍 신곡로 152에 소재하고 있는 김포상하수도사업소는 수도과와 하수과 2개 과 총 72명이 근무하고 있다.

    정하영 시장은 "코로나19는 언제 누구든지 감염될 수 있다. 3차 대유행의 정점은 지났지만 설 명절을 앞두고 김포시 전 직원은 경각심을 늦추지 말고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베타뉴스 김성옥 기자 (kso0102280@naver.com)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51842?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