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신한금융그룹-경찰청 합동, 제1회 서민경제 수호 영웅상 시상식 개최


  • 이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12-02 00:45:09

    ▲ 이날 행사에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사진 왼쪽에서 일곱 번째), 경찰청 김창룡 청장(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 및 수상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과 경찰청(청장 김창룡)은 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경찰청에서 제1회「서민경제 수호 영웅상」시상식을 개최했다.

    본 시상은 지난 7월 경찰청-신한금융그룹 간 민생 금융범죄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만들었으며, 양 기관은 전기통신금융사기 등 민생금융범죄 피해 예방 및 범인 검거 유공자를 분기당 10명 이내로 선발해 수상하기로 했다.

    선발 절차는 경찰청이 시민과 경찰관을 대상으로 포상 후보자를 선정하여 굿네이버스에 추천하면, 굿네이버스에서 최종 심사 후 신한금융에서 기탁한 자금으로 포상하게 된다. 영웅으로 선정된 시민과 경찰관에게는 각각 감사장, 경찰청장 표창과 함께 1인당 3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전화금융사기 범죄 단체와 피의자를 검거한 경찰관 5명과 전화금융사기 민생 금융 범행 의심자를 신고한 민간인 4명 등 총9명이 수호 영웅으로 선정됐다.

    수상자에는 필리핀에서 코리안데스크로 활동하며 ‘김미영 팀장’ 사칭 전화금융사기 범죄조직 총책을 검거한 장성수 경감 등 전화금융사기 범죄조직원을 다수 검거하여 범죄 피해 확산을 방지한 경찰관 5명이 선정됐다.

    그리고 ATM으로 다액의 현금을 수차례 입금하던 범죄자를 수상히 여겨 경찰에 신고해 각각 6, 7명의 범죄조직원을 검거하게 한 은행 청원경찰 2명, 운행 중 범죄의심 정황을 포착하여 경찰에 신고해 범인을 검거하게 하고 범죄피해를 예방한 택시기사 등 범죄조직원 검거유공 시민 2명도 수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베타뉴스 이직 기자 (leejik@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