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타뉴스

Last Update : 2017.08.21 07:46
space
  | 이츠비매거진 | Apple 공식사이트    
Total : 212 documents. 1 page of 22 pages
RSS 보기
  1. 686750.
    photo
    모바일 시대가 되면서 노트북 시장은 크게 두 종류로 분화되고 있다. 하나는 태블릿처럼 가볍고 반응성이 빠르며 배터리를 오래 쓸 수 있는 초경량 노트...
    (안병도 / 2017-04-05)
  2. 682271.
    photo
      (1부에서 이어집니다)   유니씨앤씨에서 유통하는 삼성 노트북 NT900X3N-K79W에 대해 알아보자. 여기에 20분 충전으로 3시간 사용이 가능한 태
    (안병도 / 2017-02-28)
  3. 682220.
    photo
    모바일 시대가 되면서 태블릿이 각광받았을 때 일부에서는 PC가 사라질 거란 예측까지 했다. 특히 태블릿과 특성이 비슷한 노트북이 첫번째 대상이 될 거..
    (안병도 / 2017-02-28)
  4. 656585.
    photo
      일반적으로 게이밍노트북 제품은 모바일용 외장 그래픽칩의 발전에 따라서 변한다. 내부 부품 가운데 CPU나 RAM보다는 게임 외장 그래픽칩의 성능이 확실..
    (안병도 / 2016-12-09)
  5. 650154.
    photo
      모바일 기기가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한때 PC가 곧 없어지고 태블릿이 그 자리를 대체할 거라는 예측이 나온 적도 있었다. 그렇지만 PC는 여전히 건재..
    (안병도 / 2016-11-15)
  6. 649642.
    photo
    아무리 스마트폰으로 많은 것이 가능한 세상이라고 하지만 아직도 PC는 충분히 필요하다. 특히 노트북은 여전히 들고 다니는 가장 강력하고 유용한 학습, 업무..
    (안병도 / 2016-11-09)
  7. 649200.
    photo
    IDC가 최근 내놓은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7~9월 세계에서 출하된 태블릿 대수가 4,300만대로, 1..
    (우예진 / 2016-11-02)
  8. 647346.
    photo
    요즘 스마트폰과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노트북 시장도 초경량노트북이란 새로운 흐름이 대세를 이끄는 중이다. 초경량노트북은 기존 노...
    (안병도 / 2016-10-21)
  9. 645640.
    photo
    최근 PC시장은 그래픽카드의 발달이 전체 기술발달과 판매량을 이끌고 있는 모양새다. 예전에 치열한 처리 성능경쟁을 벌였던 인텔은 CPU분야에서 저전력과 다양..
    (안병도 / 2016-10-06)
  10. 643218.
    photo
    요즘은 모바일 기기에 밀려 PC의 발달이 다소 정체되어 있다. 모바일 기기에 쓰이는 부품들이 계속 코어수와 연산능력을 높여가는 데 비해 PC 부품은 속...
    (안병도 / 2016-09-13)
목록보기 새글쓰기 새글쓰기(N)




로그인

자동로그인


인기 PHOTO

  • 즉석에서 동영상 콘텐츠를 만든다

  • 카카오뱅크가 국내 금융업계를 변화시킬 수 있을까?

  • 2017 인터넷신문의 날, 문재인 대통령과 각계인사 축하 이어져

  • ICT 기술로 철학의 모던 어프로치 - 빅데이터를 중심으로







ㆍ(주)베타뉴스 ㆍ제호 : 베타뉴스 ㆍ발행일 : 2002년 2월 5일 ㆍ등록번호 : 서울아00247 ㆍ등록일 : 2006년 9월 8일 ㆍ발행인 겸 편집인 : 이직
ㆍ주소 : 04316 서울시 용산구 원효로 237 화전빌딩 3층 (주)베타뉴스 ㆍ대표이사 : 이직 ㆍ보도자료 : press@betanews.net ㆍ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선
ㆍ사업자번호 : 106-86-07377 ㆍ통신판매업 신고 : 용산 제00314호 ㆍ전화 : 02-3211-3040 ~1 ㆍFAX : 02-714-3042 ㆍ문의메일 : leejik@betanews.net

ㆍ저작권안내 : (주)베타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에 보호를 받습니다. , 회원들이 작성한 게시물의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인의 저작물을 무단으로 게시, 판매, 대여 또는 상업적 이용시 손해배상의 책임과 처벌을 받을 수 있으며, 이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