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소식

에어부산, 지난해 매출 6547억 원...역대 최대매출 기록

  • 유태경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2-14 15:50:33

    2018년 매출 6547억 원 기록...역대 최대 매출 실적 달성

    올해 부가서비스 유료화 본격 시행 및 신기재 항공기 도입 따른 실적 개선 기대

    [부산 베타뉴스=유태경 기자] 에어부산(사장 한태근)이 지난해 매출 6000억 원을 돌파하며 역대 최대 매출 실적을 달성했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별도 기준으로 6547억 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보다 16.6% 증가한 실적을 거뒀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는 에어부산이 창립 이후 달성한 최대 매출이며, 6000억 원 돌파도 처음이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2대의 신규항공기를 도입, 5개의 노선에 신규 취항해 작년 한 해만 781만 명의 이용객을 수송했다. 이에 따라 지난 8월에는 국내 LCC 중 최단기간(취항 9년 10개월)으로 누적 탑승객 4000만 명을 돌파했다. 또한 지난해 12월에는 유가증권시장에도 상장하며 향후 성장의 발판도 마련했다.

    지난해 영업이익은 203억 원이며, 당기순이익은 198억 원을 기록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부가서비스 유료화가 시행되며, 특히 올 10월, 12월에 신기재 항공기인 AIRBUS Neo LR 항공기 도입으로 싱가포르 등 중거리 노선 취항이 가능해져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974248?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