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민주당 소속 152명 지자체장 “김경수 불구속 재판 요청”

  • 정영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2-13 14:23:04

    더불어민주당 전국 기초자치단체장협의회 소속 시장군수구청장 대표들이 13일 국회 정론관에서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불구속 재판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 정영선 기자 

    [베타뉴스= 정영선 기자] 민주당 소속 기초자치단체장들이 김경수 도지사의 불구속 재판을 공식 요청했다.

    김일권 경남 양산시장 등 더불어민주당 소속 기초자치단체장들은 13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김 지사가 불구속 상태에서 2심 재판을 받을 수 있다면, 경남 도정은 모두 정상적으로 이뤄질 것"이라며 김 지사의 불구속 재판을 사법부에 촉구했다.

    이들은 "최근 예비타당성조사가 면제된 남부내륙철도사업, 부산항 신항 메가포트 구축 및 배후단지 조성 사업 등은 모두 도지사의 열정과 노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사업"이라며 "중차대한 시기에 도지사의 부재는 사업의 정상적 추진이 어렵다는 우려를 낳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350만 경남도민들의 경제와 삶도 다시 불투명해질 수 있다"며 "부디 사법부가 도민을 위해 특단의 용단을 내려달라"고 호소했다.

    이들은 "최근 2년 새 경남도는 두 차례 도정 공백을 겪었다"며 "사법부의 선처가 도민에게 희망을 줄 기회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민주당 소속 전국 시장·군수·구청장 152명을 대표해 기초자치단체장협의회 회장인 황명선 충남 논산시장, 김일권 경남 양산시장,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등 11명이 참석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973535?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