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이지안, 오빠 이병헌 이민정 부부 사생활 폭로도? “짐짝 취급”

  • 박은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2-07 14:57:53

    ▲사진=TV조선 연애의맛 방송캡처

    배우 이병헌의 동생 이지안(이은희)의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이병헌의 동생 이지안은 지난 6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 깜짝 등장하면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지안의 등장과 함께 이병헌 이민정 부부와의 관계도 주목을 받았다. 실제로 이지안은 이은희로 활동하던 시절 이병헌과 이민정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당시 이지안은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이민정과 결혼하는 오빠 이병헌에 대해 “어머니가 정말 좋아하신다. 오빠가 짐이었는데 이제 자유를 누릴 수 있게 됐다며 좋아하신다. 그 나이되면 다 짐짝취급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패널로 나온 노사연, 송은이, 김새롬, 장성규 아나운서는 이병헌도 집에서 짐짝취급을 받느냐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또 이지안은 결혼을 앞두고 있는 이민정에 대해서는 "성격이 밝고 유쾌해서 같이 있으면 웃음이 끊이지 않는다"며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94540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