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프라이즈

베스트텍시스템, "리테일 시장에 RPA(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바람 불 것"

  • 이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0-25 11:43:16

    2018년 2월 근로기준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지난 7월부터 300인 이상의 사업장과 공공기관의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되고 있다. 정부는 2021년까지 주 52시간 근무제에 대한 유예기간을 두고 순차적으로 진행한다고 발표하였으나, 시장 경제에 민감하게 대응할 수밖에 없는 금융, 유통, 제조업을 중심으로 주 52시간제를 빠르게 도입하고 있는 상황. 이러한 이유로 기업 및 공공기관에서는 주 52시간 체제를 유지하기 위한 수단으로 서류 분류, 메일 회신, 성과 지급 등에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를 검토 중이다.
     

    ▲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 베스트텍시스템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는 물리적 로봇이 아닌 가상의 비즈니스 로봇을 통해 사람이 하는 인지적 영역의 기능을 대신 수행하는 것을 의미한다. 규칙적이고 통상적이며, 정형화된 데이터를 특정 패턴을 통해 처리할 수 있도록 한다.

    한편, 베스트텍시스템은 리테일 시장에 RPA 바람이 불 것이라 예고했다. Excel, 계산서, 전표 처리 등 일정한 패턴의 표준화 된 데이터를 다량으로 보유하고 있어 RPA 활용 가능성이 높기 때문, 또한, RPA의 경우 엑셀과 같이 친숙한 도구에 데이터를 자동 분류 할 수 있기 때문에 더욱이 그 가치를 높게 평가하고 있다는 것. 실제로 몇몇 리테일 기업이 자동화(RPA)를 검토 중이며, PoC 역시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베스트텍시스템은 국내 리테일 시장에서 초기 도입 가능한 분야를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 RPA의 장점 및 활용 © 베스트텍시스템



    - 미지급 전표 처리
    - 분개 처리
    - 작업 지시서 작성
    - 각종 서류 발급 (청구서 청구서 등)
    - 수발주 작업
    - DM 발송
     

    서우승 대표는 “RPA는 번거로운 반복작업을 자동화함에 따라 업무 시간을 단축함과 동시에 인력을 창의적인 곳에 투자할 수 있다. 다만, 비정형 데이터, 비표준화 업무, 복잡한 프로세스의 구조를 가질 경우 효율이 많이 떨어질 수 있기에 구축 전 PRA 사용 가능 여부를 판단해야하며, 기존 프로그램 환경에 변화 없이 유연한 사용이 가능한지도 확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텍시스템은 비즈니스 자동화 프로세스 ‘BizFlash for RPA’ 기술은 반복적이고 규칙 기반의 인간 프로세스를 자동화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한다. 또한, IT 환경의 변화 없이 동일한 검증 및 보안, 데이터 사용을 통해 기업 내의 ‘변경 관리’를 최소화할 수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92540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