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경북

경북관광공사, 2018 한국문화관광대전 참가

  • 서성훈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0-11 07:39:55

    ▲경북관광공사 관계자가 경북의 관광명소 등을 설명하고 있다. © 경북관광공사

    “경북의 아름다운 사찰 보러오세요”

    경북관광공사와 경북도는 지난 7~8일 태국 방콕 센트럴월드에서 열린 2018 한국문화관광대전(Korea Culture & Tourism Festival 2018)에 참가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주최한 이번 한국문화관광대전은 한-태 교류 60주년 기념을 맞아 한태 인기가수 공연, K-POP 커버댄스, 패션쇼와 뷰티쇼, 한복플래시몹 등 한국문화 확산과 한국관광 홍보를 위한 다채로운 행사들로 이뤄졌다.

    경북관광공사는 한국관광홍보관에서 ‘경북의 가을과 겨울’ 계절별 대표 관광지를 소개하고, 불교문화가 일상에도 깊숙이 자리한 태국시장 특성에 맞춰 경북의 대표사찰 불국사와 올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안동 봉정사’, ‘영주 부석사’등 경북의 아름다운 사찰을 집중적으로 홍보했다.

    태국 현지인 100명을 대상으로 경북 관광지 선호도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48.5%가 ‘사찰 등 역사문화적인 곳’을 가장 선호는 것으로 나타났고, 이어서 ‘경북의 자연경관’, ‘K-drama촬영지’가 각각 24.3%로 조사됐다.

    이 밖에도 경상북도 미니퍼즐 퀴즈, 페이스북 좋아요 이벤트 등 홍보 이벤트를 진행하여 행사 기간 동안 많은 관람객들이 경상북도 홍보부스를 찾았다.

    경북관광공사 이재춘 사장대행은 “방한 태국 관광객은 2017년 기준 49만 8천여명으로, 중국, 일본, 대만, 미국, 홍콩에 이은 동남아 최대의 방한관광시장”이라며 “한류 콘텐츠를 비롯하여, 사찰 등 태국인들이 좋아하는 경북만의 관광콘텐츠를 발굴하여, 태국시장 맞춤형 마케팅을 전개해 앞으로 더 많은 태국관광객들이 경북으로 올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918340?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