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삼성바이오로직스 증선위 판정에 갑을론박… 왜?

  • 박은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7-12 22:48:46

    삼성바이오로직스 증선위 결과 발표(사진=JTBC 캡쳐)

    분식회계 혐의를 받은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대한 증선위의 결과에 갑을논박 논쟁이 한창이다.

    증권선물위원회(이하 증선위)가 12일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분식회계 의혹 관련 의도적으로 공시 누락을 한 것에 대해 검찰고발과 담당자 징계 처분을 내릴 것을 결정함과 동시에 분식회계 혐의에 대해선 재감리가 있을 것이라 밝혔다. 이로써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분식회계 혐의는 일단락 된 듯 하다.

    이 같은 증선위의 잠정 결론에 여론은 여러 가지 해석들을 내놓으며 앞으로 주식시장에 어떠한 변동이 있을 것인지 예측들을 쏟아냈다.

    일각에서는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상장폐지는 면했지만 회계기준을 위반했고 공시누락이 실수가 아닌 의도적이라고 판단한 증선위의 결론은 사실상 상장폐지에 버금가는 주식시장의 동요가 있을 것이라는 해석을 내놓았다.

    그러면서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증선위의 이 같은 결과 발표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위법을 한 적이 없으며 이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필요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다”라고 입장을 발표한 것은 이와 같은 맥락이라고 주장했다.

    반대로 증선위의 결과가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사실상 승리라는 의견도 있었다.

    현재까지의 금감원의 조치안이 ‘기각’된 것에 모두가 주목하는 분식회계건에 대해서는 오히려 무혐의에 가깝다는 판정을 내렸다고 본 것.

    따라서 향후에도 상폐가 아닌 벌금이나 다른 법적 조치 처분이 내려질 것이라 전망하기도 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80565?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