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LH, 인도 뭄바이에 대표사무소 개소

  • 최천욱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7-12 09:30:28

    ▲ LH가 국내 건설 공기업 최초로 LH 인도 대표사무소를 인도 경제 수도인 뭄바이에 개소했다. © LH

    인도 스마트시티 사업 진출 교두보 확보

    [베타뉴스=최천욱 기자] LH가 지난 10일 국내 건설 공기업 최초로 인도 대표사무소를 인도 경제 수도인 뭄바이에 개소했다.

    LH는 이번 인도 대표사무소 개소로 세계 7위의 경제대국으로 급부상한 인도의 건설시장 및 부동산 개발 사업에 대한 철저한 시장조사와 현지 개발관련 법규 및 제도 등의 정보 수집을 본격화 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통해 '인도 100대 스마트시티 사업'의 안정적 진입을 꾀하고 향후 국내 민간 건설업체들의 인도 시장 동반 진출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체계도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인도 100대 스마트시티 정책'은 2014년 5월 출범한 인도 모디 정부의 핵심 정책과제로 2018년 4월 기준 100개의 스마트시티가 인도 전역에 지정됐다.
     
    이에 LH는 한-인도간 도시 인프라 개발사업 전반의 상호 협력을 기반으로 인도의 경제, 물류 중심부인 뭄바이가 위치한 마하라스트라주를 우선 참여 검토 대상지역으로 선정했고 '깔리안-돔비블리와 반드라 스마트시티' 등 3개 사업의 추진을 위해 인도 정부와 협의 중에 있다.

    박상우 LH 사장은 "우리 정부가 중점 추진 중인 신 남방정책 기조에 발맞추어 그동안 국내에서 축적된 신도시 개발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인도의 스마트시티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함으로써 국내 건설기업이 동반진출 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80127?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