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날씨]낮 최고 35도 ‘찜통 더위’ 기승…폭염특보 확대

  • 김순덕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7-12 08:00:08

    (사진=연합뉴스)

    목요일인 12일은 전국에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고, 햇볕까지 강하게 내리쬐면서 후텁지근한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겠다. 전국 대부분이 폭염특보 지역에 들며 낮 기온이 33도 이상까지 오르는 곳이 많겠다. 

    전국은 대체로 맑겠으나, 낮 동안 구름많겠다. 서울은 오전까지 빗방울이 떨어지는 가운데 경기북부내륙과 강원영서, 경북내륙 오후까지 소나기가 곳곳에 찾아들겠다.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유지되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는 곳도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당분간 낮 기온이 높게 오르고, 밤 사이 기온이 충분히 떨어지지 않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당분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고, 강한 일사가 더해지면서 평년보다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 전국 최고기온은 28 ~ 35도, 서울 및 수도권 최고기온은28 ~ 33도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 0.5~1.5m, 동해 앞바다 0.5~1.0m로 일겠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80050?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