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TSMC "2나노 반도체 2025년까지 개발할 것"

  • 박은주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6-16 23:40:00

    세계 최대 반도체 파운드리(수탁생산) 업체이자 애플에 아이폰용 AP를 독점 공급하고 있는 대만 TSMC가 오는 2025년까지 회로 선폭을 2나노미터(1㎚=10억분의 1m)까지 미세화한 고성능 반도체를 개발하겠다고 선언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의 16일(이하 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모리스 창(張忠謀) TSMC 회장은 지난 14일 열린 회의에서 "3나노미터 제품은 2년 이내에 개발할 수 있으며 2025년까지 2나노미터 제품도 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단, 양산 시기 등 자세한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매체는 TSMC가 세계에서 유일한 차세대 3나노미터 제품 ​​개발을 구체화하고 있다면서 "기술 개발에서의 독주 체제가 더욱 선명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공정의 미세화는 반도체의 성능 향상과 비용 절감의 필수 요소다. 현재 최첨단 제품은 7나노미터 제품으로 애플이 올 가을 신형 아이폰 시리즈에 장착할 예정이다.

    앞서 TSMC는 5나노와 3나노 제품을 ​​개발, 생산하기 위해 각각 2조 엔(약 19조8,968억 원)을 투입할 방침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 신문은 TSMC가 기술 개발 면에서 맹추격하고 있는 삼성전자를 따돌리기 위해 2나노미터 제품을 개발하기 위한 거액의 투자를 진행할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다.

    한편 모리스 창 회장은 이달 초 경영 일선에서 완전히 물러났다. TSMC는 지난 5일 주주총회를 열고, 후임 회장으로 류더인(劉德音) 최고경영자(CEO)를 선임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