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식

중랑구 도시개발 수혜... ‘면목 신동아 파밀리에’ 조합원 모집

  • 전소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6-16 09:05:30

    중랑구에 따르면 ‘도시제조업 지원 스마트 앵커 시설’ 조성사업의 선도사업으로 중랑구 패션봉제 지원센터가 우선 선정돼 2019년 하반기에 공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도시제조업 지원 스마트 앵커 시설’ 조성사업은 도심 제조업 활성화를 위해 봉제수제화-인쇄업 등 도시제조업 집적지에 정보통신 기술이 접목된 앵커시설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2016년 4월, 6년간 표류했던 면목 패션(봉제) 특정개발진흥지구 지정을 승인 받아 이후 1년만에 진흥지구 개발을 위한 진흥계획까지 승인이 이뤄졌다.

    현재 중랑구에는 2,448개 봉제업체가 있으며 종사자수만 1만1286명에 달한다. 면목역 일대에 면목 패션(봉제) 특정개발진흥지구가 사업이 시작되면 최첨단 패션 타운이 형성돼 중랑구 지역경제에 큰 활기를 불어 넣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상황에서 면목역과 1.3km 거리에 위치한 ‘면목 신동아 파밀리에’도 중랑구 경제 활성화의 수혜를 바탕으로 프리미엄 형성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면목 신동아 파밀리에는 총 481세대, 59㎡, 84㎡ 중소형 타입으로 구성되며 2017년 5월부터 조합원 모집을 시작하자마자 많은 관심 속에 2017년 10월 17일 창립총회를 완료한 가운데 1차 조합원 모집까지 마감한 상태다.

    면목 신동아 파밀리에의 빠른 사업 속도는 조합원 모집가가 인근 20~30년 된 노후 아파트 가격과 비슷하다는 가격 경쟁력에 기인한다는 평가다.

    일반적으로 지역주택조합 사업장이 먼저 조합원을 모집하고 지구단위 신청에서 2종 또는 3종으로 용도지역 상향에 어려움을 겪어 사업자체가 지연되거나 무산되는 경우도 종종 발생하는 반면 면목 신동아 파밀리에는 35층까지 지을 수 있는 3종 일반주거지역이라는 게 홍보관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홍보관 관계자는 “현재 잔여세대 조합원 모집을 진행 중인 면목 신동아 파밀리에는 면목 패션 특정개발진흥지구 지정과 더불어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사업으로 중랑천이 대규모 수변공원으로 변하게 되면 중랑천과 불과 50미터 거리의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홍보관은 아차산역 5번 출구 인근에 위치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