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미국면화협회, ‘코튼데이(COTTON DAY) 2018’ 성료

  • 이현석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6-12 15:41:43

    미국면화협회(Cotton Council International)가 12일 오전, 포시즌스 호텔 3층 그랜드볼룸에서 '코튼데이 2018'(COTTON DAY 2018) 행사를 개최했다.

    ▲‘코튼데이(COTTON DAY) 2018’ (이하 사진제공 - ⓒ미국면화협회)


    코튼 유에스에이(COTTON USA)가 전개하는 글로벌 마케팅 행사인 '코튼데이'는 미국면화협회에서 미국 면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면제품의 수요를 촉진하기 위해 매년 한국을 비롯한 일본,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중국 등 아시아 각국에서 개최하는 행사다.

    올해 17회째를 맞는 ‘코튼데이 2018’은 'What’s New in Cotton'을 테마로 진행됐으며, 국내외 섬유 및 원단 제조자, 판매자 등 면화 및 연관 비즈니스 관계자 약 20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행사는 미국면화협회의 '카린 말스트롬' 이사를 비롯해 김준 대한방직협회 회장 등이 연사로 출연, 다양한 주제로 발표하며 미국 면화 농부들의 지구의 지속가능성을 위한 농업 혁신 및 실질적인 첨단농업기술을 소개하는 등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는 비즈니스 행사로 진행됐다.

    ▲'코튼데이 2018' 패션 프레젠테이션


    또한, 코튼 유에스에이가 새롭게 시도하는 코튼의 혁신 'What’s New in Cotton'과 관련한 세계적인 트렌드를 함께 소개하는 패션 프레젠테이션도 눈길을 끌었다. 운동 후 빠른 회복을 돕는 소재, 무염료와 무오염물질배포 기술, 항박테리아 소재, 식물추출 물질을 사용한 재료, 더 가볍고 시원한 데님 등 다양한 혁신기술이 접목된 패션이 소개됐다.

    미국면화협회 관계자는 “이번 ‘코튼데이 2018’은 비즈니스 측면에 집중해 섬유와 원단 제조업자 및 판매업자들에게 하루가 다르게 변하고 있는 텍스타일 시장을 공략하는 데 도움이 될만한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고자 했다”며, “코튼데이가 앞으로도 업계 관계자들이 한 곳에서 모여 정보를 공유하고 교류할 수 있는 비지니스 장으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