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삼호 'e편한세상 문래' 계약 완료

  • 최천욱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6-12 10:41:12

    우수한 브랜드와 입지 등 높은 평가 받아

    ▲ e편한세상 문래 투시도. © 삼호

    [베타뉴스=최천욱 기자] 삼호가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동에 분양한 e편한세상 문래가 계약을 완료했다.

    12일 삼호에 따르면 e편한세상 문래는 분양 시작 전부터 브랜드와 입지, 상품 경쟁력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단지에 대한 관심은 우수한 청약 결과로 이어져 수요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134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4236명(당해 기준)이 청약을 신청, 평균 31.61 대 1, 최고 111.78 대 1의 경쟁률로 전 주택형이 1순위에 마감됐다.

    분양소장은 "청약접수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계약 역시 순조롭게 마무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며 "입주민에게 보다 나은 주거 서비스를 제공하고, 향후 영등포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주거지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성실 시공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이 단지는 총 263가구 규모로 지하 2층, 지상 20층, 4개 동, 전용면적 59~84㎡로 구성된다. 전용면적 별로느 59㎡A 124가구, 59㎡B 36가구, 59㎡C 55가구, 84㎡ 14가구다.

    영등포와 목동의 생활권을 공유하는 e편한세상 문래는 지하철 2호선 문래역과 5호선 양평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어 출퇴근이 편리하며 2021년을 목표로 서부간선도로 지하화 사업(왕복 4차선 지하도로)이 추진 중이다.

    홈플러스, 영등포 타임스퀘어, 현대백화점 등의 편의시설 이용이 쉬우며 영문초, 문래중, 관악고 등 초중고 모두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입주는 2020년 10월 예정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