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경제

빌 클린턴 “북핵 대화 국면 진짜 영웅은 문재인 대통령”

  • 이동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6-08 23:30:01

    북미회담 성사 이끈 중재역할 높이 평가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북미 정상회담이 개최되는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수행한 중재 역할에 대해 ‘진짜 영웅(real hero)’이라며 높이 평가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지난 4일(현지시간) NBC에 출연해 “지금까지의 과정에서 진짜 영웅은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이라고 극찬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문 대통령은 미국과 북한 양측 대중의 충동적 정서를 잘 이용했다”며 “한국 대통령은 북한이 정말로 자국의 경제 상황을 개선하기를 원하며 절대 북한 정권을 전복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김정은 위원장을 설득했다”고 덧붙였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오는 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될 북미정상회담 전망과 관련해서는 “성공할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러나 북한이 가진 것을 포기하게 하는 데에는 어느 정도의 신뢰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