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경제

백악관 “북미정상회담 12일 오전 10시 개최”

  • 이동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6-05 06:30:01

    (사진=연합뉴스)

    북미정상회담이 한국시간으로 12일 오전 10시 시작된다고 백악관이 공식 발표했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4일(현지시간) 정례 브리핑에서 오는 12일 북미정상회담과 관련, “첫 회담은 싱가포르 시간으로 오전 9시(한국시간 오전10시)에 열린다”고 발표했다.

    샌더스 대변인은 “싱가포르 협상은 마무리 단계에 있고, 판문점 대화에서는 의미 있는 진전이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샌더스 대변인은 대북 제재 문제와 관련해선 “우리는 비핵화를 보기 전에는 압박을 걷어 올리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의 (대북 제재) 정책은 변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또 지난 1일 트럼프 대통령이 전달받은 김정은 위원장의 친서 내용과 관련해선 “구체적으로 말하지 않겠다”며 언급을 피했다.

    또 비핵화 방식과 관련해 일괄타결인지, 단계적인 방식인지를 묻는 기자들에게 “앞서가지 않겠다”고 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62452?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