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현대차-마블, 파트너십…영화 '앤트맨과 와스프'로 공동마케팅 전개

  • 김수현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6-03 15:43:16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에 등장한 현대차 벨로스터

    현대차의 벨로스터·코나·싼타페가 헐리우드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에 등장한다.

    현대자동차는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기업 ‘마블(MARVEL)’과 파트너십을 맺고 다음 달 개봉할 할리우드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를활용해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펼친다고 3일 밝혔다.

    현대차는 지난해 여름 마블과 손잡고 영화 촬영을 위해 공식 출시 전인 벨로스터·싼타페의 시험차를 극비리에 제작해 촬영 현장에 투입했다. 이미 출시된 소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 코나도 함께 제공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유머 넘치고 친근한 이미지의 앤트맨이 현대차의 브랜드 이미지와 잘 부합한다고 생각해 파트너십을 체결했다”라며 “오르막길과 내리막길이 끝없이이어지는 영화 속 배경 샌프란시스코의 도로가 현대차의 우수한 주행성능을 입증할 최적의 조건이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벨로스터·싼타페·코나는 영화 속에서 주요 인물들의 차량으로 등장해 개성 넘치는 디자인과 강력한 퍼포먼스를 앞세워 매력을 발산한다고 현대차는 밝혔다.

    현대차는 또 지난 1월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공개했던 ‘벨로스터 앤트맨카’를 부산 국제모터쇼와 서울 영동대로 월드컵 팬파크,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릴 ‘앤트맨과 와스프’ 월드 프리미어 행사 등에 전시할 계획이다.

    한편 '앤트맨과 와스프'는 전작 앤트맨(2015)으로 전 세계적으로 5억2천만불의 수익을 거둔 마블의 대표적인 히어로 영화 시리즈의 후속편으로,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새로운 10년을 이끌 작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