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소식

진도군 여론조사 도의원, 민주평화당 김희동 45.4%로 오차범위밖 1위

  • 박창용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5-25 19:40:01

    ▲ 진도군 도의원 <세이폴> 여론조사 결과 그래프 ©GNN뉴스통신=베타뉴스

    (전남=베타뉴스 ) 박창용 기자=전라남도 진도군 도의원 선거 여론조사 결과 민주평화당 김희동 후보가 45.4%로, 32.2%를 얻은 더불어민주당 서재완 후보를 13.2%p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는 민주평화당 김희동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김희동 후보를 모든 연령층에서 앞서는 모습을 보이지만 30대와 60세이상 연령층에서는 각각 2.3%p, 6.7%p격차로 그 차이가 근소하게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을 지지하는 응답자중 44.3%가 서재완 후보를 36.2%가 김희동 후보를 각각 지지했고, 민주평화당을 지지하는 응답자중에서는 서재완 후보를 11.8%, 김희동 후보를 75.7%가 지지했다.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응답자중 33.6%가 서재완 후보를 지지했으며, 47.9%가 김희동 후보를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당지지도 조사에서는 더불어민주당 57.2%, 자유한국당 4.2%, 바른미래당 2.7%, 민주평화당 18.7%, 정의당 2.2%, 기타정당 4.1%, 지지 정당 없음 7.2%, 잘모름 3.7%로 나타났다.

    민주평화당 김희동 후보는 정당지지도를 두배 이상 뛰어넘는 지지를 받는 반면에, 민주당 서재완 후보는 정당지지도를 본인의 지지도로 흡수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본 조사 결과는 GNN뉴스통신이 여론조사 기관 세이폴에 의뢰해서 지난 5월 20일 하루동안 조사해서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로, 표본 오차는 95%신뢰수준 ±4.38%p 이다. 그 밖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5781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