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W컨셉, 프론트로우x메종마레…18SS 익스클루시브 콜라보레이션 컬렉션 론칭

  • 이현석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5-17 19:40:22

    W컨셉이 전개하는 컨템포러리 클래식 브랜드 '프론트로우'(FRONTROW)가 디자이너 곽지형이 이끄는 브랜드 '메종마레'(MAISONMARAIS)와 함께 새로운 무드의 2018 S/S 익스클루시브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론칭했다고 17일 밝혔다.

    프렌치 감성을 바탕으로 모던한 룩을 선보이는 메종마레는 '프랑스 파리 마레 지구에 있는 집'이라는 뜻으로, 시즌별로 보여주는 감각적인 컬러와 젠더 구분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중성적인 무드, 그리고 페미닌한 요소를 적절히 결합한 디자인으로 많은 여성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프론트로우x메종마레, 사파리 벨티드 재킷
    (이하 사진제공 - ⓒW컨셉)


    '프론트로우'와 '메종마레'가 함께한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메종마레'의 데뷔 시즌인 2014 F/W 컬렉션을 재해석한 것으로, '메종마레'만의 감성과 '프론트로우'의 독자적인 패턴 기술을 통해 편안한 착용감의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이번 컬렉션은 일상에서도 여행의 여유를 느끼고자 하는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 사파리 벨티드 재킷과 샤블리에 라인 린넨 드레스, 그리고 슬릿 숄더 블라우스 총 3가지 종류의 아이템으로 구성됐다.

    ▲프론트로우x메종마레, 샤블리에 라인 린넨 드레스 

    ▲프론트로우x메종마레, 슬릿 숄더 블라우스

    특히, 여성스러운 스타일의 사파리 벨티드 재킷은 유니크한 디자인의 아웃포켓과 허리 벨트 장식이 클래식하면서도 레트로한 무드를 자아내는 제품으로 이번 시즌 가장 주목할 만한 아이템이다. 재킷과 함께 출시된 샤블리에 라인 린넨 드레스는 동그랗게 떨어지는 드롭 숄더와 종이처럼 접혀있는 소매의 볼륨감, 그리고 흐르는 듯 우아한 실루엣이 여성의 아름다운 보디 라인을 강조하고 페미닌한 무드를 더해준다.

    재킷과 드레스 모두 린넨 혼방 소재를 사용해 은은한 광택과 청량한 터치감이 느껴져 여름철 다양하게 활용하기 좋다.

    이번 프론트로우X메종마레 익스클루시브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W컨셉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