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토마토브이알하우스, 국내 VR 시장 이끌 선도기업으로 주목

  • 전소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5-16 11:01:16

    세계 VR 산업이 급격한 성장을 이륙 중이다. 국내에서도 VR 게임 대전이 개최되는 등 VR 콘텐츠 대중화와 시장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시도가 이뤄지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국내 VR 게임/소프트웨어 개발 전문 기업 ㈜토마토브이알하우스(대표 김한성)가 VR 게임 '다이울프(Die Wolf)'로 스팀(Steam)에 이어 오큘러스(Oculus)에도 입성했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스팀과 오큘러스는 구글데이드림과 함께 세계 게임 메카의 정상으로 꼽힌다. 토마토브이알하우스는 이번 오큘러스 입성에 이어 한국 VR 업체 최초로 구글데이드림까지 입성해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선보이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토마토브이알하우스는 게임, 유통, 테마파크형 사업, OEM, 체감형 VR 등 VR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 중이다. 최근에는 국내 VR 선두기업인 온페이스와 기술 및 미국판권 MOU를 체결해 온페이스의 올인원 VR 헤드셋에 VR콘텐츠를 공급하기로 했으며, VR 헤드셋에 대한 미국 판권을 토마토브이알하우스가 가져가는 것으로 협상 중에 있다.

    체육•교육•문화 관련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나라소프트와 제휴도 맺었다. 토마토브이알하우스는 4월 말 나라소프트가 세종시 대형빌딩 2개 층에 대규모로 오픈한 교육, 스포츠 체험형 프랜차이즈 판타지움 1호점에 VR 게임을 공급했으며, 추후 문을 열 2, 3호점에도 VR 게임을 공급할 예정으로 로열티 수익도 기대하고 있다.

    대학 내의 VR 보급을 통한 학계, 업계, 유저 지명도 1순위를 목표로 올 여름방학 기간 선문대학교 SW융합교육원에 VR 강좌 자체 프로그램을 개설할 예정이다. 또한, 경기도권 대학인 경인여대와의 IT관련 교육사업에 대해서도 협의 중이며, 충남 대전권 대학들과 4차산업인 VR엔터테인먼트 연구소 설립을 위한 협의를 하는 등 교육사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토마토브이알하우스 김한성대표는 "업계에서는 VR 소프트웨어 시장의 본격적인 개화시기를 약 2018년으로 내다보고 있는데 토마토브이알하우스는 이러한 시장 흐름에 맞춰 VR 캐릭터를 바탕으로 한 새로운 융합 캐릭터 개발, VR 게임 국내 퍼블리셔와 메인 프로덕션으로서의 플랫폼 구축 등에 대한 비전을 실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