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방/인터뷰

[취재현장] 모바일부터 체감형까지, 즐길거리로 풍성한 플레이엑스포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5-10 11:07:52

    [베타뉴스 = 이승희 기자] 게임 산업 활성화와 국내 중소 개발사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마련된 게임쇼 '2018 플레이엑스포(PlayX4)'가 5월 10일 고양 킨텍스 제2 전시장에서 개막했다.

    이번 2018 플레이엑스포에는 650개 기업이 참여하며, 1,100부스 규모로 모바일과 온라인게임은 물론 콘솔게임, 아케이드게임, 체감형게임 등 다양한 즐길거리를 만나볼 수 있다.

    일반 관람객들을 맞이하는 B2C 부스에는 펄어비스, 소니인터랙티브, 반다이남코, LG전자, 핀콘 등 200여개 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신작은 물론 게임과 관련된 주변기기까지 만날 수 있는 장으로 꾸며졌다.

    펄어비스는 이번 2018 플레이엑스포에서 대형 부스로 참여해 자사의 대표 모바일 게임 '검은사막 모바일'을 이용해 시연부터 PvP 대전, 굿즈판매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핀콘은 '헬로히어로 에픽배틀', '헬로히어로 올스타' 등 '헬로히어로' IP를 이용한 2종의 신작을 공개했다.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는 PS4용 신작 '디트로이트: 비컴휴먼'과 PS VR용 '스파이더맨: 홈커밍' 등을 공개했으며, 반다이남코엔터테인먼트 역시 모바일게임 '드래곤볼 레전드'와 PS4용 '뉴 건담 브레이커', '소울칼리버6'를 공개했다.

    또한 다양한 체감형 아케이트 게임들도 만나볼 수 있다. 유니아나는 '댄스댄스 레볼루션'(DDR) 20주년 기념작인 신감각 댄스 게임 '댄스러쉬 스타덤'과 실제 볼링하는 느낌을 만끽할 수 있는 '스페이스 볼링'을 선보였으며, '펌프잇업' 개발사로 유명한 안다미로는 행사장에서 '스피드 라이더3', '오버테이크 DX' 등 4D형 레이싱게임과 '펌프잇업'의 최신버전 '2018 프라임2'로 '펌프잇업 최강자전' 대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게임문화산업협동조합이 조성하는 체감형 게임관에서 대승인터컴, 알크래프트, 이노테크미디어 등 국내 아케이드게임을 대표하는 15개사가 참여해 다양한 게임을 출품해 관람개들에게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2018 플레이엑스포는 오는 5월 13일까지 나흘간 킨텍스 제2 전시장에서 진행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51925?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