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안전보건공단, 사회적 기업 창업공간 마련

  • 최천욱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4-17 07:48:06

    울산항만공사, 한국시회적기업진흥원 등과 업무협약 체결

    [베타뉴스=최천욱 기자] 안전보건공단이 사회적 기업 창업공간 마련을 통해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시키는 한편 공공부분과 사회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여건 조성에 힘쓰고 있다.

    ▲ 사회적 기업 창업공간 개소식. © 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공단은 이를 위해 16일 울산항만공사,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울산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함께 사회적 경제 생태계 조성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울산 혁신도시의 사회적 경제 신규 모델 발굴 및 창업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 사회적 서비스 제공 등 공공부문의 사회적 가치 실현이 기대된다.

    이와 함께 협약기관들의 공동 기금으로 조성한 사회적 기업 창업공간 '꿈꾸는 가치 창작소' 개소식이 개최됐다.

    꿈꾸는 가치 창작소는 창업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는 사회적 기업 창업자들에게 사무공간과 같은 창업 인프라와 안전 컨설팅 등을 제공해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하는 공간이다.

    올해는 총 15개 사회적 기업 예비 창업자(팀)들이 꿈꾸는 가치 창작소를 통해 창업을 준비할 예정이다.

    공단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이 사회적 기업에서 안전하게 일할 수 있도록 안전교육 및 점검, 컨설팅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4041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