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고객 따라다니는 '일라이' 첫 선

  • 최천욱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4-17 07:14:27

    이마트 트레이더스 하남점'서 4일 간 시범 운영

    [베타뉴스=최천욱 기자] 고객을 따라다니는 자율주행 스마트카트 '일라이'가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 이마트 콘셉트 카트 일라이. © 이마트

    이마트는 트레이더스 하남(스타필드 하남 지하 2층)점에서 자율주행 콘셉트 스마트카트인 '일라이' 를 공개하고 4일 간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고 17일 밝혔다.

    이 카트는 사람을 인식할 수 있는 센서와 음성인식 기능, 상품 무게 인식 센서 등이 달려 있어 상품이 있는 자리로 고객을 안내하거나, 고객과 일정 거리를 두고 따라다닐 수(Following) 있는 것이 주요 특징이다. 카트를 통해 즉시 결제도 가능하다.

    이마트 관계자는 "최신의 유통 IT 기술을 집약한 일종의 '풀 옵션(Full Option)' 로봇 카트"라고 말했다.

    '일라이'의 세부 기능을 살펴보면, 우선 음성 인식 기능을 활용해 쉽고 편리하게 매장 내 상품 위치를 검색할 수 있으며, 해당 위치로 카트가 움직여 고객을 안내하거나 또는 고객을 따라 이동할 수 있다.

    또한 결제 기능을 탑재해 카트에서 바로 결제를 마칠 수 있다. 고객이 계산대에 줄 서서 기다릴 필요가 없게 된 것이다. 바코드 인식 센서와 무게 감지 센서를 카트 몸체에 탑재해 상품을 고른 즉시 바코드를 읽힌 후 추후에 합계 금액을 결제하는 방식이다.

    결제는 신용카드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SSG PAY' 어플리케이션으로도 가능하다. 카트에 담긴 상품과 실제 계산되는 상품의 일치 여부는 무게로 감지한다.

    소비자들이 가장 번거롭게 여기는 '카트 반납'도 자동으로 해결된다. '일라이'는 쇼핑을 마치면 스스로 움직여 충전소로 복귀한다.

    이 밖에도 카트 내 LCD 화면을 통해 전단상품 등 쇼핑정보를 수시로 확인하고 안내 받을 수 있으며, 쇼핑 소요 시간과 혜택 금액, 주차 위치 등 요약 정보도 제공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