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현대카드, 수수료 3천원 해외송금 서비스 개시

  • 전준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4-16 15:05:09

    현대카드는 저렴한 수수료로 해외송금할 수 있는 서비스를 한다.

    디지털 현대카드 일곱 번째 서비스로 내놓은 ‘현대카드 해외송금’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으로 3천원만 내면 외화를 송금할 수 있는 현대카드 회원전용 서비스다.

    은행 수수료가 적게는 5천원, 많게는 2만원 이상 달하는 것에 비교하면 상당히 저렴한 편이다. 송금 소요시간도 기존 1~5일에서 1~3일로 단축됐다.

    송금 한도는 미 달러화 기준 건당 3천달러, 연 최대 2만 달러다. 미 달러화와 유로화, 영국 파운드화 등 3가지 통화로 21개국에 돈을 보낼 수 있다.

    현대카드는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다음 달 31일까지 송금수수료 면제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이 서비스는 자주 외화를 송금하는 현대카드 고객들의 부담을 덜어준다”라며 “앞으로 서비스 폭을 확대해 고객 편의를 키울 계획”이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