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삼성증권, 투자자 피해구제 전담반 설치

  • 전준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4-09 15:53:45

    삼성증권이 9일, 배당착오 사태와 관련해 투자자 민원접수 및 피해보상 응대를 위한 ‘투자자 피해구제 전담반’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전담반은 이학기 고객보호센터장을 반장으로 금융소비자보호팀과 법무팀 등 삼성증권 내 유관부서의 임직원으로 구성됐으며, 민원접수와 법무상담 등 피해 투자자 접수와 신속한 구제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사고와 관련해 피해를 본 투자자는 삼성증권 홈페이지 내 민원신고센터, 콜센터, 각 지점 업무창구로 접수할 수 있다.

    지난 6일부터 9일 오전 11시까지 위 경로를 통해 접수된 피해 사례는 59건으로 전해졌다.

    구성훈 삼성증권 대표이사는 “이번 우리사주 배당 사고와 관련해 사장으로서 책임을 통감하며 피해 투자자 구제 등 신속한 사후조치를 위해 회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36785?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