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소식

부산 창업가 모집, 창업기업에 51억원 지원

  • 하수근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3-13 11:55:20

    [부산 베타뉴스=하수근 기자] 부산시가 서비스 R&D, 기계․로봇, 항공․ 드론, 의료․항노화 등 스마트 제조업 기반 차세대 미래산업을 발굴, 지원한다.

    부산시는 13일 발표한 ‘2018년 창업지원사업 추진계획’을 통해 사업비 51억 2천만원 투입해 창업자 중심의 창업지원사업 추진, 선택과 집중을 통한 창업기업의 성장 지원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부산시는 우수 창업기업 재도약을 지원하고, 창업카페별 기능 특화시킬 계획이다. 또 제조 기술형 창업기업들의 애로해소를 위한 공간을 확대하는 ‘부산형 창업 실리콘벨리 구축’하고, 창업자 중심의 맞춤형 지원프로그램 운영 강화 등 창업기업 성장 지원을 강화할 방침이다.

    먼저 ‘제9기 부산 창업가 모집·선정 사업’을 추진한다. 서비스 R&D, 기계․로봇, 항공․ 드론, 의료․항노화 등 기술창업기업에 대하여 우선 선발 및 우대 지원을통해 200개팀을 모집, 스마트 제조업 기반 차세대 미래산업을 발굴,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5명이상 고용 및 매출실적 5억이상의 우수한 창업기업을 대표창업기업(밀리언클럽)으로 선정, 초기 창업기업의 안정적인 성장과 재도약을 위해 인건비, 홍보관, 비즈니스 네트워크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송상현 광장점에서는 창업기업의 상시컨설팅을 강화하고, 경성대 대연점에서는 IT, 콘텐츠 등 교육프로그램운영 다양화, 창업제품 촬영비 절감을 위한 포토스튜디오를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오는 5월에 개소예정인 사상역점에서는 청년예술 및 기술창업 분야에 특화할 계획이다.

    부경대 용당 캠퍼스 유휴 공간을 활용, 창업 +PLUS센터를 구축, 창업공간에 애로를 겪고 있는 제조 기술형 창업기업들에게 50여개의 사무공간 및 공장시설을 지원할 계획이다. 2015년부터 용당캠퍼스에서 운영하고 있는 부산시 창업지원센터와 더불어 ‘부산형 창업 실리콘 벨리’를 구축할 계획이다.

    소셜네트워크, 블로그, 키워드 광고 등 온라인 매체를 활용한 제품홍보 및 판매활동비를 지원한다.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우수 창업기업제품을 위하여광복동 창업기업 제품판매장(Creative Shop)을 운영하고, 공공부문에서도 공공기관 구매상담회, 벤처나라 오픈마켓 등록 등을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22860?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