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경북

경산시, 도로정비 등 현안사업 예산확보 총력

  • 서성훈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2-13 09:03:23

    최영조 경산시장이 추진 중인 현안사업의 예산 확보를 위해 경북도청 방문에 나섰다.

    최 시장은 12일 경북도청을 방문해 김관용 경북도 지사와의 접견을 시작으로 도청 실·국장들과 만나 현안사업들에 대한 도비 사업예산 지원을 적극적으로 요청했다.

    주요 건의사업은 총 3개 사업 23억원이다. 경산시 발전 전략의 한 분야인 ‘중소기업 경제특별시’와 관련해 △경산2일반산업단지 노후 공공시설물 정비사업 3억원과 함께 관내 사통팔달 도로교통망 구축을 위한 △당리~하대간(대로1-하4) 도로개설 10억원 △한의대~삼성현역사공원간 도로(대로1-5)개설 10억원 등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김관용 지사와의 접견을 통해 경산시가 관내 화장품 산업과 탄소산업을 바탕으로 경북의 4차 산업 교두보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과 함께, 지난해부터 도내 3대 도시로서의 입지를 굳히는 등 발전가도를 달리고 있다는 것을 강조하며 도비 예산 지원의 필요성을 충분히 설명했다”고 말했다.

    한편 경산시는 지난해부터 예산 확보를 위해 시장 등이 직접 중앙부처와 국회를 방문하며 전방위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810200?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