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식

중랑구, 버스정류장 14곳에 ‘추위쉼터’ 설치

  • 이환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1-11 08:30:08

    서울 중랑구(구청장 나진구)는 한파에 대응하기 위해 오는 12일까지 관내 버스정류장 14곳에 천막형 추위쉼터를 설치한다고 11일 밝혔다.

    중랑구, 버스정류장 14곳에 추위쉼터 설치_1037083



    이 쉼터는 가로 3m, 세로 1.5m, 높이 2.8m 규모로 약 10명이 들어갈 수 있다. 칼바람에도 무너지지 않도록 안전장치를 뒀으며, 비용절감을 위해 언제든 탈부착이 가능한 구조로 만들었다.

    구는 지난 달에도 길이 좁은 버스정류장 40곳에 ‘보온용 바람막이’라는 소형 천막을 둬 주민에게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 밖에 구는 현재 한파대책종합지원상황실도 운영 중이다. 상활총괄반, 복지대책반 시설대책반, 의료지원반, 홍보반으로 나눠 한파 특보가 내려질 시 종일 근무한다. 인명피해가 생기면 한파재난대책안전본부로 확대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794293?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