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BGF, 유니세프 '올해의 파트너'로 선정

  • 박지수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7-12-29 11:34:48

    '사랑의 동전 모으기 캠페인' 전개… 유니세프한국위원회 3번째 '올해의 파트너'로 선정
    전국 CU에서 약 4만 개의 모금함 모여… 일상 속 기부문화 정착에 앞장

    ▲(왼쪽부터)송상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장이 김선주 CU수유희망점주와 민승배 BGF 커뮤니케이션실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하며 웃고 있는 모습. ©BGF

    [베타뉴스 박지수 기자]BGF가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뽑은 '올해의 파트너'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지난 28일 서울 유니버설 아트센터에서 '유니세프 송년 나눔의 밤' 행사를 열어 BGF를 올해의 파트너로 호명하고, 김선주 씨유(CU) 수유희망점주와 민승배 BGF 커뮤니케이션실장에게 감사패를 건넸다.

    BGF는 지난 2011년부터 'BGF 사랑의 동전 모으기 캠페인'을 통해 전국 1만 2000여 개 CU 점포에 유니세프 동전 모금함을 비치해 가맹점주를 비롯해 누구나 쉽게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일상 속 기부 문화 조성에 앞장섰다.

    지난 7년 동안 해당 캠페인을 통해 전국에서 약 4만 개의 모금함이 모였으며, 모금액 또한 약 7억원에 달한다.

    BGF는 해당 기금을 전액 유니세프에 전달해 전세계 어려운 환경에 처한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에 사용해 왔으며, 특히 지난 7월에는 베트남 어린이들을 위한 아동 친화 도서관 개조(리뉴얼)에 동참하는 업무협약을 맺기도 했다.

    민승배 BGF 커뮤니케이션실장은 "CU는 편의점 인프라를 활용해 고객들이 일상 속에서 쉽고 간편하게 기부를 실천할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가맹점주, 고객 및 임직원들의 사랑과 관심이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전해질 수 있도록 유니세프와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BGF는 행정안전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재난 예방 및 구호활동인 'BGF 브릿지'를 펼치고 있으며, 사회경제적 취약계층의 자립을 지원하는 'CU새싹가게', 발달장애인 일자리를 창출하는 'CU투게더' 등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789395?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