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방 인터뷰

KT 기가지니, LTE 내장하고 작아진 이동형 제품으로 승부한다

  • 안병도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7-11-23 12:23:00

    KT가 새롭게 강화된 기가지니 제품군을 발표했다. 11월 23일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LTE 기반 인공지능(AI) 스피커 ‘기가지니 LTE’를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활용성을 높인 ‘기가지니 버디’, AI를 적용한 어린이용 스마트워치 ‘기가지니 키즈워치’를 선보였다. 기가지니 LTE는 이 날 공식 출시되어 판매되며 기가지니 버디와 키즈워치는 내년 초에 출시할 예정이다.




    기가지니 LTE는 LTE망을 통해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는 이동성과 비교적 작은 크기로 인한 휴대성을 갖췄다. 또한 기존 기가지니 시리즈처럼 하만카돈 스피커가 탑재를 통해 고품질의 소리를 제공한다.



    Mass총괄 임헌문 사장은 발표에 앞서 1월에 인공지능 출시를 알렸다는 점을 언급했다. 고객반응도 뜨거워 40만 가입자를 눈앞에 두고 있다는 점도 밝혔다. 고객들이 지니를 친구처럼 대하며 다양한 협력사가 늘어났다는 점도 강조했다.



    제품 소개는 해당 제품과 어울리는 모델들이 직접 들고 나와 패션쇼처럼 보여주었다. LTE 기능 탑재로 직접 들고 다니면서도 쓸 수 있는 기능까지 함께 강조하려는 의도로 보인다.

    기가지니 플랫폼 기반으로 지니뮤직, 뉴스브리핑, 라디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지식검색, 일정, 교통, 주변검색 등 대화형 비서 서비스도 있다. 또한 도어락, 안전밸브, 가전기기 제어와 같은 홈 IoT 기능도 가능하다. 기가지니 LTE는 텀블러와 비슷한 크기(7x7x17cm)로 휴대성이 좋고 블랙 컬러 원통형 디자인이다. 배터리용량은 4,100mAh이며 최대 8시간 연속 이용 가능하다.



    기가지니 버디는 기가지니 LTE와 비슷하게 원통형 디자인에 블랙 1가지 컬러로 출시될 예정이며, 크기는 기가지니 LTE의 절반 수준(8.5ⅹ8.5ⅹ6.6cm)이다.




    기가지니 키즈워치는 아이들에게 적합하도록 음성으로 정보검색을 할 수 있으며 지능형 대화까지 할 수 있다. 음성통화, 짧은 메시지 송수신, 카메라 등 기능과 함께 안전을 위해 상황 알림, 긴급 통화, 무전톡 등 부가 서비스를 추가할 예정이다. 캐릭터 무민을 디자인에 활용하고, 500만화소 카메라를 장착했다. 블루, 핑크 2가지 컬러로 나오게 된다.




    제품 발표가 끝난 후 직접 제품을 만든 백규태 서비스 연구소장이 기술적 설명을 시작했다. 우선 다양한 형태의 플랫폼을 만들었지만 기능이 동일하며 어디서나 기가지니를 부르면 쓸 수 있다고 말했다. 개량점으로는 특히 친구처럼 먼저 묻고 대답하는 기능을 추가했다고 설명했다.




    이 단계에서 KT는 인간 수준의 인공지능을 구현해서 친구같은 존재로 만들기 위해 애썼다. 기가지니 호출때 대답이 나오지 않아도 바로 명령을 말해도 되도록 했으며 화자의 식별기능을 통해 금융이나 증권 서비스등 정보를 볼 때 본인 확인 기능을 할 수 있다.


    다만 화자 인증은 아직 금융쪽 제도에서 강화하라는 요구가 들어오고 있다고 털어놓았다. 따라서 더 보안을 강화하면서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만들었으며 현재 승인을 준비하고 있다는 점 을 설명했다. 화자 식별은 정해진 사람 중에서 누구인지 구별하는 것이며, 화자 인증은 내 목소리로 금융 등을 하기 위한 인식절차를 말한다. 더욱 자세한 것은 관련 바이오기술 인증기술을 통과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말로 대신했다.

    구글 어시스턴트가 시작한 문맥단계 대화도 가능하다. 일일히 주어를 붙이지 않아도 앞의 대화로 주어를 보충해서 바로 판단할 수 있다. 또한 여러 기능을 한 문장에 넣어도 이것을 순차적으로 처리 가능하다.

    추천대화기능도 있어 때로는 인공지능이 먼저 어떤 음식을 추천하거나 운동할 때 음식을 추천하기도 한다. 인공지능이 수동적이 아니라 먼저 물어본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이 밖에도 모닝브리핑이나 대화형 게임 기능 등도 추가되었다.




    또한 개발자들을 위해 지니 개발 SDK와 포털을 이미 공개하였으며 타단말기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AI엔진도 추가했다. 생태계 조성에 그만큼 애쓰고 있다는 뜻이다.

    아쉬운 점은 올해초에 나온 기가지니에서 다른 인공지능 스피커와 차별성을 부여하기 위해 넣은 캐릭터 영상 부분이 사라진 점이다. 경쟁사 다른 서비스가 음성 그 자체에 집중했기에 기가지니 역시 음성 하나에 집중하기 위한 전략으로 보인다.




    이 제품들은 LTE 기반 서비스인 만큼 데이터 요금제 가입이 필요하다. 기가지니 LTE 출시 가격은 26만4,000원이며 공시지원금을 감안하면 실 구매가는 5만9,000원~9만8,000원이 될 예정이다. KT는 2017년 연말까지 구매하는 이용자에게는 전용 케이스와 지니뮤직 이용권을 증정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770816?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