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송창현 CTO “기술 스타트업 투자하며 테크 스타트업 생태계 다져갈 것”

  • 김수현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7-09-23 16:41:12

    -네이버 D2SF ‘데모데이’ 개최

    - 그간 투자한 스타트업의 성과와 비전 공유

    네이버 D2SF(D2 스타트업 팩토리)는 그간 투자한 기술 스타트업들의 가치와 비전, 성장 과정을 공유하는 ‘데모데이’를 지난 21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D2SF에서 투자 지원 중인 버즈뮤직, 엘리스, 와이드벤티지, 더웨이브톡 4개 스타트업들의 개별 발표로 시작했다. 이들은 발표를 통해 그간의 성장과정과 기술 성과, 각자의 비전과 가치를 참석자들과 공유하고, 기술력을 직접 시연하기도 했다.

    ▲ 21일 D2SF가 투자 지원 중인 기술 스타트업들의 성장과정과 가치, 비전을 공유하는 데모데이가 진행됐다

    버즈뮤직은 동영상에 어울리는 음악을 자동 추천하는 기술을 선보였고, 엘리스는 머신러닝과 소셜러닝을 적용한 온라인 SW교육 플랫폼을 시연했다.

    와이드벤티지는 모바일에서 콘텐츠를 감상할 때 몰입감을 높여줄 수 있는 컨트롤러를 소개했고, 더웨이브톡은 흐르는 물에서 박테리아 유무를 즉시 검사해, 오염물을 자동 배출하는 기술을 시연했다.

    송창현 네이버 CTO 겸 네이버랩스 대표는 이날 프랑스 그르노블에 위치한 네이버랩스유럽(NLE)에서 현지 엔지니어들과 함께 촬영한 영상을 통해 “지난 28개월 동안 빠르게 달려왔고, 앞으로 더 공격적으로 투자해나가겠다”고 전했다. 이어 D2SF 양상환 리더는 “D2SF가 투자한 스타트업들이 국내외에서 네이버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고민을 이어가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D2SF는 네이버가 국내 테크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 및 기술 인재 양성을 목표로 지난 2015년 5월 시작한 기술 스타트업 투자 지원 프로젝트다.

    지난 2년간 AI 하드웨어 AR/VR IoT 등 다양한 분야에서 뛰어난 기술력을 가진 16곳의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올해 네이버가 투자한 기술 관련 기업 16곳 중 8곳이 D2SF를 거치는 등 투자 규모도 꾸준히 확대되고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74545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