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퍼럴뉴스

[예능프로그램 브랜드평판 6월 빅데이터] 1위 무한도전, 2위 미운우리새끼, 3위 나혼자산다

  • 전소영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7-06-03 09:12:48

    예능 프로그램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조사결과, 1위 무한도전 2위 미운우리새끼 3위 나혼자산다 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7년 5월 1일부터 2017년 6월 2일까지 국민들에게 사랑받는 예능프로그램 39개의 브랜드 빅데이터 111,097,270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와 소통량, 미디어소비, 브랜드 확산량, 소비량을 측정하였다. 5월 예능프로그램 브랜드 빅데이터 73,849,599개와 비교하면 50.44% 증가했다.

    ▲ ©

    브랜드 평판지수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소셜가치로 분류하고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이다. 예능프로그램 브랜드평판에서는 참여가치와 소통가치,미디어가치, 커뮤니티가치, 시청가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하였다. 브랜드평판 분석을 통해 소비자들이 브랜드에 대해 어디서, 어떻게, 왜, 얼마나 이야기하는 지를 분석할 수 있다.

    ▲ ©

    2017년 6월 예능 프로그램 브랜드평판 20위 순위는 무한도전, 미운우리새끼, 나혼자산다, 복면가왕, 아는형님, 라디오스타, 해피투게더, 정글의법칙, 개그콘서트, 수요미식회, 슈퍼맨이돌아왔다, 런닝맨, 1박2일, 불타는청춘, 백종원의 3대천왕, 속보이는 TV, 가요무대, 불후의 명곡, 집밥 백선생, 비정상회담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무한도전 브랜드는 참여지수 2,575,083 미디어지수 2,249,185 소통지수 1,640,158 커뮤니티지수 990,837 시청지수1,259,251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714,514 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8,341,026보다 4.48% 상승했다.

    2위, 미운우리새끼 브랜드는 참여지수 1,700,373 미디어지수 1,944,592 소통지수 1,255,904 커뮤니티지수 197,104 시청지수 2,617,26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715,240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4,464,249보다 72.82% 상승했다.

    3위, 나혼자산다 브랜드는 참여지수 2,088,986 미디어지수 1,789,760 소통지수 1,028,830 커뮤니티지수 608,363 시청지수 901,22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417,167 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4,966,327와 비교해보면 29.21% 상승했다.

    ▲ ©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7년 6월 예능 프로그램 브랜드평판 순위 분석결과, 무한도전이 1위를 기록했다. 미운우리새끼 브랜드가 이상민 브랜드와 결합하여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으면서 예능프로그램 브랜드평판지수 2위와 함께 시청지수1위를 기록했다"라고 평판분석했다.

    이어 "예능 프로그램 브랜드는 익숙함과 낯설음을 효과적으로 연결시켜야 소비자들에게 긍정적인 평판을 만들어내는 것으로 패턴 분석되고 있다. 브랜드평판 상위권에 기록하고 있는 프로그램들이 바로 익숙함을 기반으로 낯설음을 꾸준히 제공하고 있다"라고 브랜드 분석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 평판의 변화량을 파악하고 있다. 이번 6월 예능프로그램 브랜드평판조사에서 무한도전, 미운우리새끼, 나혼자산다, 복면가왕, 아는형님, 라디오스타, 해피투게더, 정글의법칙, 개그콘서트, 수요미식회, 슈퍼맨이돌아왔다, 런닝맨, 1박2일, 불타는청춘, 백종원의 3대천왕, 속보이는 TV, 가요무대, 불후의 명곡, 집밥 백선생, 비정상회담, 전국노래자랑, 배틀 트립, 백년손님, 냉장고를 부탁해, 마리텔, 세모방, 토크쇼 안녕하세요, 너의 목소리가 보여, 영재 발굴단, 주먹쥐고 뱃고동, 살림하는 남자들, 문제적 남자, 황금연못, 코미디빅리그, SNL 코리아, 웃찾사, 하숙집 딸들, 노래싸움승부 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으로 이루어졌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702780?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