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중기청, 중소·중견기업 온라인 B2B시장 진출 촉진

  • 구재석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7-03-20 16:28:59

    글로벌 온라인 B2B(기업간 거래) 플랫폼 알리바바닷컴 내 국내 중소·중견기업 대상 유망품목 특화클러스터(Industry Hub)가 구축되고, 검색상위노출 등 다양한 프리미엄 서비스가 제공되어 유망 중소·중견기업의 온라인 시장 진출에 획기적 변화가 예상된다.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임채운)은 중소·중견기업의 글로벌 온라인 B2B 시장 진출을 촉진하기 위해 알리바바닷컴에 중소·중견기업 ‘유망품목 특화클러스터’를 구축·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특화클러스터 구축은 작년 10월 중소기업청과 중국 알리바바그룹 간 체결한 ‘중소중견기업 온라인 수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의 후속조치로 이뤄진 것이다. 화장품 등 유망품목을 대상으로 총 1,000개의 유망기업을 선정, 특화클러스터 입점과 함께 검색상위 노출, 기업별 미니웹사이트 제공, 무제한 상품등록 등 효과적 제품 노출을 위한 프리미엄 서비스 활용을 지원한다.

    특별인증 마크 부여, 쇼케이스 추가 제공, 온-오프라인 교육지원 등 추가적 혜택과 알리바바닷컴의 공식 서비스 파트너사를 통한 교육 및 컨설팅 등을 제공함으로써 온라인 B2B 거래의 확대를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중소기업청은 ‘중소·중견기업의 획기적 온라인 수출 확대 및 채널 다각화 전략’의 일환으로 ‘14년부터 아마존·이베이·타오바오 등 글로벌 B2C 플랫폼 입점지원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이번 알리바바닷컴과의 특화클러스터 협력사업을 통해 기계류, 부품·소재 등 중간재를 중심으로 대량판매가 이루어지는 글로벌 B2B 시장의 공략까지 가능하게 됐다.

    중소기업청 측은 "세계적 경기둔화로 글로벌 오프라인 교역규모는 감소하고 있는 반면, 전자상거래를 통한 거래규모는 급성장하고 있어 수출 중소·중견기업이 놓칠 수 없는 시장"이라며 "글로벌 B2B·B2C 판매채널의 지속 확대와 함께 온라인수출 원스톱 지원을 위한 통합지원체계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