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인터넷

네이버, YG에 1,000억 원 투자…엔터테인먼트 콘텐츠 강화

  • 박은선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7-03-17 23:39:48

    네이버가 YG 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총 1,000억 원을 투자한다.

    글로벌 진출을 위한 음원을 포함한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에 투자를 확대하기 위해서다.

    네이버는 YG에 대한 직접 투자 500억 원을 비롯해, YG의 YG인베스트먼트 펀드에도 500억 원을 출연한다고 밝혔다.

    YG는 현재 전세계 K-POP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으며, 매니지먼트에서 나아가 다양한 디지털 음원, 영상 콘텐츠 제작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또한, YG인베스트먼트 펀드도 조성해 국내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생태계에 대한 투자를 진행하며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해나갈 방침이다.

    ▲ ©

    네이버는 YG, YG인베스트먼트 펀드에 대한 투자를 통해 음원을 포함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개발하고, 이를 브이 라이브 등의 글로벌 플랫폼으로 전세계 한류 팬들에게 소개하며 경쟁력을 강화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네이버는 브이 라이브, 웹툰 등의 서비스를 국내 콘텐츠의 글로벌 진출 플랫폼으로 성장시켰다.

    특히 브이 라이브는 스타들의 개인 방송에서 나아가 쇼케이스, K-뷰티, 웹 드라마 등 더욱 다채로운 콘텐츠를 전세계 한류 팬들에게 소개했다.

    네이버 박선영 V&엔터 CELL 리더는 “네이버는 이번 YG에 대한 투자를 시작으로 더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관련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강화, 더욱 다채로운 신규 콘텐츠와 서비스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는 웹 오리지널 콘텐츠에 900억 원, 오디오 콘텐츠에 300억 원 이상 등 향후 5년간 국내 콘텐츠와 기술 분야에 총 5천억 원 이상을 투자해나갈 계획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684355?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