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프라이즈

네이버,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 동영상 서비스 'V(브이)' 8월 출시


  • 이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5-07-04 10:33:41

    네이버가 글로벌 시장을 겨낭한 라이브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브이'를 준비하고 있다.

    네이버(대표 김상헌)는 오는 8월, 글로벌 시장을 겨냥해 라이브 스트리밍 동영상 서비스 'V(브이, 가칭)'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V(브이)’는 기존 서비스와는 차별화되는 ‘셀러브리티의 개인 방송 생중계'를 콘셉트로 하는 별도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다.

    글로벌 이용자를 주 타깃으로 하는 만큼 한글이 아닌 영어 버전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해당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는 평소에는 쉽게 접하기 어려운 스타들의 일상 및 다양한 모습을 생생한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V(브이)’는 빅뱅, 2PM 등 한류를 이끄는 여러 셀럽들이 함께 한다. 빅뱅은 이미 지난달 1일, 네이버 스타캐스트 생중계를 통해 개인 방송에 대한 계획을 발표하고 팬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바 있으며 지난 30일 저녁, 신곡 공개를 앞두고 ‘D라이브’를 진행하며 ‘브이’ 관련 소개 및 관련 영상을 공개했다.

    네이버는 6월 30일부터 서비스 출시 전까지 ‘브이앱 출시 알림’ 이벤트를 진행한다. 알람을 받고 싶은 이용자는 이벤트 페이지(https://campaign.naver.com/v)에서 신청하면 된다. 이용자가 스타의 V 첫 방송에서 보고 싶은 모습에 관한 의견을 남기면 스타가 이를 채택해 반영할 예정이다. 'V(브이)’ 서비스에 참여하는 스타들의 라인업은 7월 한 달 동안 공개된다.

    네이버는 13년 6월부터 '스타캐스트' 서비스에서 스타들의 콘서트 현장 사진, 무대 뒷모습 등을 공개해오고 있으며, 그간 월드컵, 올림픽과 같은 대규모 스포츠 이벤트와 한국시리즈, 공연 등 다양한 생중계를 진행해왔다. 네이버는 이를 운영하며 쌓은 노하우와 기술적 기량을 이번 글로벌 생중계 서비스에 담아낼 계획이다.


    베타뉴스 이직 기자 (leejik@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616038?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