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크로스파이어, '중국 동시접속자 230만' 달성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1-01-19 17:28:30

    네오위즈게임즈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스마일게이트가 개발한 FPS게임 ‘크로스파이어’가 1월 중순 중국 현지에서 동시접속자 230만 명을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성과는 현지에서 서비스 중인 캐주얼 게임 장르 사상 최초인 동시에, 중국에 진출한 한국게임 중 역대 최고 기록이다.


    특히 지난 2010년 3월 180만 명, 9월 200만 명에 이어 또 다시 4개월 만에 230만 명을 경신하는 등 높은 성장세로 게임한류 열풍을 이끌고 있다. 


    크로스파이어의 인기는 중국 이용자들에게 최적화된 콘텐츠를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업데이트 전략과 현지 서비스사인 텐센트의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의 결과물로 풀이된다.


    네오위즈게임즈와 텐센트는 이러한 성장세를 이어가고자 1월 중 새로운 인공지능 모드인 ‘도전모드’ 업데이트를 예정하고 있으며, 2월 초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 기간에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계획하고 있다.


    네오위즈게임즈 김정훈 퍼블리싱사업본부장은 “중국에서 보여주고 있는 크로스파이어의 인기는 국산 문화 콘텐츠 해외수출의 성공적인 사례로 평가 받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크로스파이어를 서비스하는 현지 파트너사들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해외사업 부문을 더욱 강화시켜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크로스파이어’는 중국을 중심으로 베트남, 일본, 대만, 필리핀, 인도네시아, 미국, 캐나다, 영국, 러시아 등 전 세계 10개국에서 진출했으며, 2011년 중 대만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530906?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