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소식

남부발전, CEO 비롯한 경영진 성과급 자진 반납 동참


  • 정하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6-21 11:32:05

    ▲ 남부발전 본사가 위치한 부산 국제금융센터 전경. © (사진제공=남부발전)

    올해 경영평가 성과급 전액 반납...1직급 주요 간부 성과급 50% 반납키로

    [부산 베타뉴스=정하균 기자] 한국남부발전은 에너지 가격폭등으로 어려워진 경영환경 극복을 위해 자발적으로 CEO를 비롯한 경영진의 성과급 반납에 동참한다고 21일 밝혔다.

    남부발전은 20일 한국전력 경영진 성과급 반납에 이어 전력그룹사의 재무위기 극복과 전기요금 인상 최소화를 위해 이승우 사장을 포함한 임원진의 2021년 올해 경영평가 성과급을 전액 반납하고 1직급 주요 간부 성과급을 50% 반납키로 했다.

    또한 남부발전은 올해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전사적인 고강도 자구노력을 통한 비용예산을 1000억원 이상 절감하고 발전설비 관리강화로 1500억원 이상의 투자비를 효율화할 예정이다.

    남부발전 이승우 사장은 "급격한 연료비 상승으로 에너지 공기업에 큰 위기가 닥쳤다"라며 "전 직원의 역량을 모아 재무구조 개선을 이뤄내 국민부담 경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정하균 기자 (a1776b@naver.com)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