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위니아전자, 박현철 대표이사 선임...국내 50대 그룹 도전


  • 신근호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4-27 15:50:29

    ▲ 박현철 대표이사©위니아전자

    위니아전자는 2022년 5월 예정된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박현철 부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박현철 신임대표는 국제적인 로펌인 디엘에이파이퍼(DLA Piper)에서 커리어를 시작했다. 이후 미국에서 가장 규모가 큰 로펌이자 세계 10대 로펌중 하나인 존스 데이(Jones Day)와 글로벌 로펌 회사인 베이커앤맥켄지에서 기업간 대규모 M&A등을 포함해 해외 유수 기업들의 자문업무를 수행했으며, 기업 가치 증대 전략 설계, 효율적인 투자 집행 등을 통해 기업 정상화 및 안정화를 단기간에 성공적으로 이끈 바 있다.

    박현철 대표이사는 다수의 글로벌 기업의 자문과 M&A를 통해 쌓아온 노하우로 글로벌 경제위기 속에 위니아전자가 겪고 있는 다양한 직면과제 해결을 위한 적임자로 평가 받고 있다. 위니아전자는 박현철 대표이사를 필두로 2025년 국내 50대 그룹 진입이 목표인 대유위니아그룹의 핵심 계열사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위니아전자 관계자는 “이번 선임은 위니아전자가 대유위니아그룹의 주요 계열사로서 한 단계도약하기 위한 질적 성장을 위한 것”으로 ”박현철 대표이사는 위니아전자의 성장전략을 설계하고 이를 통해 기업의 가치 제고 및 증대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베타뉴스 신근호 기자 (danielbt@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