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테슬라, 신차 출시 2023년으로 연기....11% 폭락


  • 이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1-28 08:33:31

    ▲테슬라 자체 급속 충전소 ‘슈퍼 차저’ ©베타뉴스

    테슬라가 공급망 문제로 전기트럭 등 새 모델이 2023년으로 미뤄지며 11% 폭락했다.

    27일(현지시각) 뉴욕 증시에서 테슬라는 전장 거래일 대비 11.55% 하락한 829.10달러를 기록했다.

    테슬라 시장가치가 하루 새 1천억 달러 넘게 감소한 것은 작년 11월 9일 이후 처음이다.


    전날 장 마감 후 발표한 테슬라는 실적은 시장 예상치를 웃도는 수치를 기록한 바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폭락한 주요 배경으로 공급망 문제로 전기 트럭 등 신차 출시가 2023년으로 미뤄진 것이 주효한 것으로 풀이된다.

    테슬라의 영향으로 리비안과 루시드 주가도 각각 10%, 14% 동반 하락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하락 전환했다.


    베타뉴스 이직 기자 (press@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305667?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