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방/인터뷰

편의성 향상과 본질 해치지 않는 BM, 언디셈버 1월 13일 그랜드 오픈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12-13 14:49:40

    라인게임즈는 니즈게임즈가 개발하는 '언디셈버(UNDECEMBER)'의 온라인 쇼케이스 '최초 공개 시사회'를 12월 13일 개최하고, 그랜드 오픈 일정과 서비스 계획을 공개했다.

    '언디셈버'는 오는 2022년 1월 13일 국내에 정식 출시된다. 모바일(안드로이드OS, iOS)과 PC(라인게임즈의 FLOOR) 멀티플랫폼으로 서비스되며, 각 플랫폼간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한다. 국내 출시를 시작으로 2022년 초 서비스 범위를 글로벌로 확대할 예정이다.

    '언디셈버'는 악의 신 서펜스의 부활에 맞서 '세상에 완전한 것은 없다'는 주제의식으로 '재미'를 최우선 가치로 삼았다.

    시간과 공간 제약없이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크로스 플레이에 주안점을 두었고, '자동 전투' 기능을 삭제, '직접 콘트롤'을 요구하여 몰입감을 강조하는 한편 낮은 진입 장벽과 높은 자유도를 기반으로 이용자 스스로 만들어가는 즐거움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언박싱 테스트 이후 플랫폼별 특성 및 이용자 편의성 향상에 초점을 맞춰 게임성 변경과 개선이 이뤄졌다. 먼저PC 버전의 그래픽이 향상되고 시야 범위가 넓어졌으며, PC에 최적화된 UI가 적용되고 캐릭터의 동작 후 딜레이 단축 및 캐릭터 이동 속도와 조작감이 개선됐다.

    '언디셈버'는 정식 출시 시 10개의 액트로 구성된 에피소드2까지 공개되며, 주어진 미션을 통해 다양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는 '카오스 던전'을 비롯해 '결계의 첨탑(디펜스 모드)', '영광의 성전(PvP)', '레이드(보스 공략)', '길드 전장(길드간 경쟁)' 등 다양한 콘텐츠와 커뮤니티를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더불어 게임 본질을 해치지 않는 BM을 구성했다. 편의성과 꾸미기 중심의 BM과 함께 플레이 가치를 높이는 '배틀패스'를 도입할 예정이며, '펫'의 경우 스탯을 삭제하고 편의적 요소로만 구성했다.

    니즈게임즈 구인영 대표는 "언디셈버는 오직 재미를 전달하기 위한 핵심 가치를 담기 위해 개발 과정에서 수 많은 고민과 유저들의 소중한 의견이 더해져 탄생한 게임이다. 단 한 번을 플레이 하더라도 기대감을 안고 재미있게 플레이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라인게임즈는 '언디셈버' 정식 론칭 전까지 브랜드 페이지 및 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라인게임즈 플로어를 통해 사전예약을 진행하며, 참여한 유저에게는 게임 출시 후 사용할 수 있는 아이템을 선물한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