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메이크스타, 140억원 규모 시리즈C 투자 유치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9-14 11:14:53

    메이크스타가 총 140억원의 시리즈C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는 올해 초 산업은행, 알토스벤처스 등으로부터 60억원 투자 유치 이후 약 반년 만에 진행된 것으로, 기존 투자자인 산업은행과 넥스트지인베스트먼트가 연속 참여했으며 신규 투자사로 KC벤처스,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하나금융투자, 이수창업투자 등이 참여, 누적 투자금은 256억원을 기록했다.

    2015년 설립된 메이크스타는 전세계 230여개국 사용자들이 방문하고 120개국에서 매출이 발생하는 케이팝 플랫폼으로 전체 매출의 70%가 해외에서 발생하고 있다.

    이같은 성과에 힘입어 메이크스타는 지난 8월 매출 40억원을 돌파하며 설립이래 최대 월 매출을 달성했다. 올해는 지난해 매출인 108억원의 약 3배에 달하는 매출 신장을 기록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메이크스타 김재면 대표는 "전세계 팬들이 비대면으로 참여 가능한 분야와 온오프라인으로 팬상품을 접목한 서비스로 이번 투자를 이끌어 낼 수 있었다. 하반기에는 NFT를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에 도입하기 위한 블록체인 기술 업체를 선정을 비롯해 메타버스를 활용한 가상 아티스트 분야 진출 하는 등 팬들과 유기적으로 움직일 수 있는 서비스를 계속해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메이크스타는 이번 투자금을 바탕으로 케이팝 뿐만 아니라 드라마, 영화, 애니메이션, 인플루언서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와 기술에 집중 투자할 예정이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