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기사

1월 모바일 게임, 리니지M-리니지2M-세븐나이츠2 부동의 TOP 3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2-17 09:00:16

    [베타뉴스=이승희 기자] 3대 모바일 앱마켓의 게임 랭킹 순위를 발표하는 모바일인덱스가 게임 매출을 기준으로 한 2021년 1월 모바일 게임 통합 랭킹 차트를 발표했다.

    2021년 1월 통합 랭킹에서 엔씨소프트의 '리니지M'과 '리니지2M', 넷마블의 '세븐나이츠2'가 지난 12월과 동일하게 나란히 1위와 2위, 3위를 차지해 TOP 3 자리를 굳건히 지켜냈다.

    5위에서 10위 사이에서는 위메이드의 '미르4' 활약이 돋보인다. '미르4'는 출시 한 달 만인 지난달에 통합 랭킹 6위에 올라 성공적으로 TOP 10에 진입했으며, 이번 달에는 원스토어 랭킹 1위를 차지하며 전체 통합 랭킹 TOP 5에 이름을 올렸다.

    '미르4'는 최근 초대형 필드보스 '진홍마제 우투칸'을 비롯해 캐릭터 전용 개인 창고 시스템 등 꾸준한 업데이트를 진행하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다.

    1월 통합 랭킹 TOP 10에 새롭게 진입한 게임으로 킹스그룹의 'S.O.S:스테이트 오브 서바이벌'이 눈길을 끈다. S.O.S:스테이트 오브 서바이벌은 지난 10월 출시 이후 11월 통합 랭킹에서 14위를 기록했으며, 12월에는 3단계 상승한 11위에 올라 꾸준히 상승세를 보인 가운데 1월 순위는 9위까지 올라 TOP10 진입에 성공했다.

    넥슨의 '피파온라인 4 M'은 원스토어 1월 랭킹 2위에 등극하면서 지난 통합 랭킹 10위에서 3계단 상승해 통합 랭킹 7위로 올라섰다.

    이외에도 다모게임즈의 '블리치: 만해의 길'은 출시 직후 원스토어 랭킹 20위를 차지해 통합 랭킹이 55계단 상승한 17위를 기록하며 출시 후 단기간 내 TOP 20에 진입했으며, 출시 직후 통합 랭킹 22위를 차지했던 아이스버드게임스의 '찐삼국'도 1월 원스토어 랭킹 8위에 등극해 1월 통합 랭킹에서 9계단 오른 13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